고마우신 현재인 사모님
  글쓴이 : 빵장사 날짜 : 12-04-13 10:11     조회 : 2136    
[산골짜기 가족스케치] 현재인 사모님이 쓰신 책
꺼내서 봅니다. 2009년 12월 예수원 방문했을때
아침식사시간에 헨리조지 공부하는 사람이라니
더 반갑게 맞아주셨어요.

지난 수요일 양화진선교사 묘역의 빈소에 갔을때
울었습니다. 고마우신 자매님, 사모님

헨리조지의 [진보와빈곤] 공부하다가 
성경적토지정의를 위한 모임을 알게되고,
대천덕신부님 책을 보게되고, 92년인가
예수원을 방문해서, 저녁 강론시간에
예전 예배실(지금도서실)에서 대신부님이
우리 주~말씀하시는데
그 주님이 lord. 이땅의 주인 하느님.
내가 앉아있는 바로 지금 이 땅의 실제 주인이라고
제 귀에 들렸습니다.

[진보와빈곤]이란 책에서 헨리조지가 이야기
한 내용을 살아있는 사람이 내 눈앞에서
이야기 하시는 것이지요. 기쁘고 기뻤습니다.

대천덕신부님이 쓰신[토지와자유](토지와 경제정의
로 이름이 바뀜)를 공부하고, 성경을 찾아서
읽게되었습니다.

대천덕신부님에게 헨리조지의 [진보와빈곤]을
공부하길 권유한 분이 바로 현재인 사모님이시더군요.

고마우신 두 분,
하느님의 나라와 그의 정의를 구하라
그러면 나머지는 걱정하지마라 하느님이 알아서 하실것이다.

현재인 사모님
아직도 걱정만 하는 저를 위해 기도해주세요.
이 세상에서 만날수 있어서 기뻤습니다.
고맙습니다.

2012.4.13  헨리조지공부방 이정우


게시물 1,453건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읽음
전화주문 받습니다. 관리자 14.05.06 22549
기부금 영수증 관리자 14.01.13 26521
생명의 강 학생 모집 요강 관리자 13.11.21 27617
회원가입하시고 등업신청 하세요. 관리자 13.10.25 27979
예수원 노동 도우미 관리자 13.05.30 32561
예약은 전화로만 받습니다 관리자 12.09.20 36162
방문 안내 예수원 12.03.07 41454
일시 방문 손님들께 예수원 12.03.07 41121
1453 여호수아 형제님!! 관리자 15.01.27 5
1452 신학교가 가르치는 거짓말 주말씀 15.01.25 36
1451 내 기억속의 예수원, 2015년 :) ! (1) 조은노래 15.01.23 51
1450 <희년 사경회>를 위해 애써주신 예수원 가족 분들께 감사… (1) 오세민 15.01.21 69
1449 칼빈은 왜 제네바시를 신정국가로 만들려 하였는가? 주말씀 15.01.21 34
1448 칼빈의 엉터리 <무조건 선택> 주말씀 15.01.17 83
1447 마음의 죄 주말씀 15.01.10 128
1446 2015년 새해(양의 해)의 바램-진정한 연합과 회복을 확산시키는 … (1) peacemaker 15.01.07 136
1445 누가? 왜 멸망으로 가는가? 주말씀 15.01.07 110
1444 후원 계좌좀 알려주세요 (1) 하늘자유 15.01.05 162
1443 부르짖으면 응답받는다? 주말씀 14.12.19 263
1442 개리 페럿 교수님 소식 peacemaker 14.12.18 232
1441 신학자 교수님들 ..알고 계십니까? 주말씀 14.12.16 242
1440 서로사랑하라?? 주말씀 14.12.15 208
1439 교회의 하나됨을 위하여(연합을 깨트리는 태도) (3) peacemaker 14.12.13 266
 1  2  3  4  5  6  7  8  9  10